티스토리 뷰

일반 칼럼/생각그림

낯선 곳

경향 신문 2021. 4. 27. 09:36

캔버스에 아크릴(45×54㎝)

저 낯선 곳에는 무엇이 있을까요? 저 예쁜 구름 뒤에는 무엇이 있을까요? 밝고 아름답고 따뜻해 보이는 저곳은 어떤 곳일까요? 한 번도 가본 적은 없지만 지금 여기보다는 좋아 보입니다. 지금 이곳은 답답하고 춥고 어두워 앞이 잘 보이지 않습니다. 조금만 더 앞으로 가면 저곳으로 갈 수 있을 거 같은데, 구름은 두꺼워지고 몸은 점점 무거워져 앞으로 나아가기가 힘듭니다. 그래도 한 발 한 발 꾹꾹 밟으며 좀 더 나은 세상을 향해 묵묵히 걸어가 봅니다.

김상민 기자 yellow@kyunghyang.com

'일반 칼럼 > 생각그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갸우뚱  (0) 2021.05.11
시선고정  (0) 2021.05.04
낯선 곳  (0) 2021.04.27
자아분열  (0) 2021.04.20
겉모습과 속마음  (0) 2021.04.13
당황  (0) 2021.04.06
댓글
댓글쓰기 폼